홀짝게임 엔트리파워볼 배트맨토토 하는곳 전용사이트

“누가 될 수 있었던 발언..생방송 중 본의 아니게 잘못”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 [YT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 [YT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최근 별세한 백선엽 장군에 대해 ‘우리 민족인 북한을 향해 총을 쐈다. 현충원에 묻히면 안 된다’는 요지로 발언해 논란을 일으킨 노영희 변호사가 15일 사과 후 자신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에서도 하차했다.홀짝게임

YTN 라디오(94.5㎒) ‘노영희의 출발 새아침’ 진행자인 노 변호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부로 ‘출발 새아침’은 그만두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법무법인 서버가 다운되고 직원들이 일을 못하는 상황과 방송사에 대한 공격 등….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추후 얘기할 기회가 있을 거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노 변호사는 앞서 생방송 오프닝에서는 “지난 13일 모 방송(MBN ‘뉴스와이드’)에서 백선엽 장군의 안장과 관련해 했던 발언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노 변호사는 “(TV) 화면상 백 장군이 동포들을 향해 총을 겨눈 것은 어쩔 수 없다, 그 비판은 어쩔 수 없이 받겠다, 이런 내용의 글이 화면상 게시가 된 상황에서 생방송 도중 발언이 섞이면서 본의 아니게 잘못된 발언이 보도됐다”고 해명했다.

그는 “1960년대에 태어나서 반공교육을 철저히 받고 자랐으며 늘 6.25 참전 용사나 호국영령에 대해 감사한 마음을 받고 살아왔던 제가 다른 뜻으로 발언을 한 것이 아니었고 당연히 다른 뜻을 가지고 있을 수도 없는 것”이라며 “다시 한번 6·25 참전용사나 호국영령분들, 그리고 군 장병에 대한 무한한 감사의 말씀 전한다”고 말했다.

노 변호사는 지난 13일 MBN ‘뉴스와이드’에 패널로 나와 “(백 장군의 현충원 안장 논란이) 이해가 안 된다. 저분이 6·25 전쟁에서 우리 민족인 북한을 향해 총을 쏘아서 이긴 그 공로가 인정된다고 해서 현충원에 묻히냐”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나는 현실적으로 친일파가 더 나쁘다고 생각한다. 대전 현충원에도 묻히면 안 된다고 본다”고 주장해 시청자들 사이에서 논란이 일었다.

건강한 40명 대상 백신 면역원성 평가하는 임상 개시
서울대병원 이어 16일 분당서울대병원서도 피험자 접종 개시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미국 제약사 이노비오에서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INO-4800)의 국내 임상시험이 시작됐다.

서울대학교병원은 15일 이노비오 코로나19 백신을 임상시험에 참여한 피험자에 처음으로 투여했다고 밝혔다.

피험자 김모 씨(40)는 “4세 아이를 키우고 있어 코로나19 백신에 관심이 많았다”고 임상시험 참여 계기를 밝혔다.

그는 “부모님과 주변에서는 혹시 모를 부작용을 걱정했지만, 의료진의 설명을 듣고 안심했다”며 “코로나19 없는 세상에서 살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15일 서울대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이 시작됐다. 40세 피험자에게 백신을 투여하는 의료진. 2020.07.15. [서울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15일 서울대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이 시작됐다. 40세 피험자에게 백신을 투여하는 의료진. 2020.07.15. [서울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대병원은 지난달 4일 국제백신연구소(IVI)와 이노비오의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임상시험을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동행복권파워볼

임상시험은 서울대병원과 분당서울대병원 등 두 곳에서 이뤄진다. 분당서울대병원에서는 16일부터 피험자에 접종한다.

임상시험은 두 단계로 나눠 진행된다. 우선 19∼50세 건강한 성인 40명에게 안전성을 검증하고 이후 120명에게 내약성과 면역원성을 평가한다.

최평균 서울대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백신 개발을 위해서는 건강한 지원자의 적극적인 참여가 중요하다”며 “국내에서 진행 중인 코로나 백신 임상시험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서울대병원은 홈페이지를 통해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을 위한 건강한 자원자를 모집하고 있다. 연구 등록 기간은 오는 10월까지 6개월이다. 대상자는 백신 접종 2회를 포함해 총 9번 병원을 방문해야 한다.

(서울=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INO-4800)과 DNA 백신의 세포내 주입을 위한 전기천공기. 2020.07.15. [서울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INO-4800)과 DNA 백신의 세포내 주입을 위한 전기천공기. 2020.07.15. [서울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국어원은 ‘공공 용어의 영어 번역 및 표기 지침’의 번역 대상 언어와 분야를 확대해 ‘공공 용어의 외국어 번역 및 표기 지침’을 새로이 제정했다고 15일 밝혔다.파워사다리

새로운 지침은 기존의 영어 외에 국내를 방문하는 외국인의 비율을 반영해 중국어와 일본어로 확대했다.

일례로 ‘남산’의 공공 용어는 기존의 ‘Namsan Mountain’ 외에 중국어 표기인 ‘南山’, 일본어 표기인 ‘ナムサン(南山)’이 추가된다.

또한, 지명과 도로명, 정거장명 등 5개 분야로 구성된 지침의 적용 범위에 새롭게 음식명 분야를 추가했다.

국립국어원은 ‘고추 장아찌’의 경우 재료명과 조리법 등을 기준으로 번역해 ‘Pickled Chili Pepper'(영어), ‘辣椒酱菜'(중국어), ‘唐辛子の漬物'(일어) 등으로 제시했다.

문체부는 “그동안 번역이 어려워 곤란을 겪었던 음식점 업주나 식품 관련 해외 진출 기업, 외국인 관광객까지 혼선과 불편을 덜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국립국어원은 공공 용어 번역안의 영·중·일 감수를 지원하고, 표준 번역안을 마련해 공공언어 통합 지원 시스템(https://publang.korean.go.kr)에서 제공한다.

국립국어원 [국립국어원 홈페이지 캡처]
국립국어원 [국립국어원 홈페이지 캡처]

상반기 FDI 76억6000만 달러..2012년 이후 최저치
산업부 “코로나19 여파로 위축..영향권 이제 시작”

최근 10년간 상반기 외국인직접투자 추이. ⓒ산업통상자원부
최근 10년간 상반기 외국인직접투자 추이. ⓒ산업통상자원부

올해 상반기 우리나라 외국인직접투자(FDI)가 7년 만에 최악의 실적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겹치면서 하락폭이 커진 셈이다.

15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020년 상반기 외국인직접투자 동향’에 따르면 신고기준으로 전년 동기 대비 22.4% 감소한 76억6000만 달러, 도착기준은 23.9% 감소한 47억 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12년 상반기 71억1000만 달러를 기록한 이래 8년 만에 최저치다. 2012년 당시 71억1000만 달러는 상승세의 변곡점이었다. 2011년 53억6000만 달러에 그쳤던 FDI가 18억 달러 가까이 껑충 뛰면서 DFI 투자 100억 달러 시대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

그러나 올해 상반기 70억 달러대 FDI는 상황이 다르다. 코로나19 영향을 받았다고 하더라도 전체적으로 하락세가 심상치 않다. 지난 2018년 상반기 157억5000만 달러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던 FDI는 지난해 98억7000만 달러로 주저 앉았다. 그렇기 때문에 올해 상반기 FDI 실적 하락폭이 더 크게 느껴지고 있다.

산업부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경간 이동 제한, 불확실성 증대 등으로 글로벌 FDI가 감소한 가운데 우리 FDI도 본격적인 영향을 받기 시작했다”고 전제한 뒤 “그러나 감소폭은 미국·일본 등 주요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편”이라고 분석했다.

문제는 FDI 감소가 이제 시작점이라는 것이다. 코로나19가 장기화 국면에 접어들면서 FDI는 계속 줄어들 것이라는 관측이 지배적이다. 글로벌 FDI의 지속적인 감소도 부정적 요소로 꼽힌다.

실제로 올해 글로벌 FDI는 감소가 불가피하다. 국제연합무역개발협의회(UNCTAD)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올해 전 세계 FDI는 지난해 1조5400억 달러 대비 40% 감소한 1조 달러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지난 3월 초 예상했던 5~15% 감소율보다 35~25%p 가량 상승한 수치다.

이처럼 FDI 하락이 우려되자 정부는 비대면(Untact),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시대에 대응해 온라인 플랫폼 기반 전자상거래, 온라인 교육, 재택근무 관련 투자와 이를 지원하는 물류센터, 클라우드 서비스 등 투자 유치에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또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IT, 생산기술 혁신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신산업에 대한 투자 증가도 주목하고 있다. 전체 FDI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증가 추세다. 4차 산업과 관련된 신고금액 및 비중은 지난해 상반기 37억6000만 달러(38.1%)에서 올해 상반기 38억1000만 달러(49.7%)로 상승세다.

제조업 분야는 인공지능·빅데이터 등 ICT와 접목한 의약·의료기기 관련 국내 유망 스타트업 기업에 대한 투자와 반도체·이차전지 등 전기·전자 분야가 눈에 띈다.

이밖에 서비스업은 게임·방송·전자상거래 이용 증가에 따른 새로운 플랫폼 서비스 등 정보통신 관련 투자와 바이오·전기전자 등 첨단산업분야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가 지속되는 추세다.

한편 정부는 최근 발표한 소부장(소재·부품·장비) 전략과 연계해 FDI를 끌어올리겠다는 구상이다. 또한 언텍트 수요 확대에 따라 성장 가능성이 큰 전자상거래, 디지털기기, DNA 등 관련 분야에 대한 투자유치 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다양한 국내·외 첨단산업 분야 투자를 범부처적으로 지원하는 첨단투자지구를 신설해 세계적인 첨단산업 클러스터로 육성하겠다”며 “첨단산업 투자에 대해 지원하는 현금지원 제도를 개편해 지원한도를 확대하고 국비보조율을 상항하는 등 인센티브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달라이 라마 '이너 월드' 앨범 표지 사진 [AP=연합뉴스]
달라이 라마 ‘이너 월드’ 앨범 표지 사진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인 달라이 라마가 자신의 육성이 담긴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 차트 정상에 이름을 올렸다.

14일(현지시간)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지난 6일 발매된 달라이 라마의 ‘이너 월드'(Inner World)는 빌보드 뉴에이지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월드 앨범 차트에서도 8위에 올랐다.

‘이너 월드’는 달라이 라마가 85번째 생일을 맞아 낸 앨범으로, 배경 음악과 함께 만트라(티베트 불교식 주문)를 외우는 달라이 라마의 육성이 담겼다.

총 11개 트랙으로 이루어진 이 앨범은 제자인 주넬 쿠닌이 달라이 라마를 여러 차례 설득한 끝에 만들어졌다.

빌보드에 따르면 쿠닌은 달라이 라마에게 그의 가르침과 음악을 함께 담은 앨범을 내자고 제안했으나 거절당했다. 2015년 쿠닌이 편지를 전달한 뒤에야 달라이 라마가 이를 받아들였다.

앨범에 등장하는 달라이 라마의 목소리는 쿠닌이 달라이 라마 집에서 나눈 대화에서 따왔다. 달라이 라마가 지혜, 용기, 치유, 어린이 등의 주제를 다룬 일곱 부처의 만트라를 읊는 것도 녹음했다.

쿠닌은 이후 뉴질랜드로 돌아와 남편 아브라함을 비롯한 음악가들과 함께 배경 음악을 삽입해 앨범을 완성했다.

앨범 수록곡인 ‘아마 라'(Ama La)는 인도의 유명 작곡가인 라비 샹카르의 딸이자 그래미상 후보에 오른 적이 있는 아누시카 샹카르가 인도 전통 악기인 시타르 연주에 참여했다.

‘이너 월드’로 발생한 수익금은 달라이 라마와 에모리대학교의 교육 프로그램과 달라이 라마가 설립한 명상 과학 연구기관인 ‘정신과 생활 연구소'(Mind and Life Institute) 지원에 쓰인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